국민연금은 언제부터 받는 게 좋을까?

 

은퇴가 얼마 남지 않았거나 이미 은퇴한 이들의 노후 준비의 첫 번째로 국민연금이 손꼽힙니다. 국민연금은 정부가 직접 운영하는 공적 연금 제도로, 납입액보다 수령액이 더 많으며 매년 물가상승률을 반영해주고 있는데요. 여기에 더해 국민연금은 죽을 때까지 받을 수 있는 ‘종신지급’이라는 점이 최대 장점이 있습니다. 꾸준하게 국민연금을 내는 것도 중요하지만, 연금 수령 시기와 방식을 정하는 것도 매우 중요합니다!

 

눈앞으로 다가온 100세 시대!

국민연금 제대로 활용하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국민연금, 언제부터 받을 수 있지?

 

국민연금은 최소 가입기간인 10년(120개월)을 채웠다면 수급 연령의 생일 다음 달부터 받을 수 있습니다. 만일 가입기간이 10년이 되지 않았다면 추가납부제도를 통해서 10년 이상으로 가입기간을 늘린 후에 연금을 받을 수 있는데요.

 

출생연도별 노령연금 수급개시연령 ~1952년생 60세 1953~56년생 61세 1957~60년생 62세 1961~64 63세 1965~68년생 64세 1969~년생 65세

[출처 : 국민연금 공식 홈페이지]

 

수급 연령은 출생 연도에 따라 달라집니다. 1952년생 이전 출생자는 만 60세, 1953~56년생은 만 61세, 1957~60년생은 만 62세, 1961~64년생은 만 63세, 1965~68년생은 만 64세, 1969년 이후 출생자는 만 65세를 기점으로 받을 수 있습니다.

 

 

국민연금! 조금 더 빨리 받고 싶다면, ‘조기노령연금’

 

국민연금을 받을 수 있는 나이가 정해져 있지만, 개인의 경제적 상황이나 건강 상황에 따라 연금을 조금 더 빨리 받고 싶어 하시는 분들도 있는데요. 만약 경제적, 건강상의 이유로 수급 시기를 앞당겨서 국민연금(노령연금)을 미리 받고 싶다면 ‘조기노령연금’ 제도를 활용할 수 있습니다.

 

조기노령연금은 연금수령시기보다 최대 5년 앞당겨서 미리 받을 수 있는 제도인데요. 단, 시기를 앞당겨 받는 만큼 1년에 6% (월 0.5%)씩 감액된 금액으로 연금을 받는다는 것을 알고 계셔야 합니다.

 

출생연도별 조기노령연금 수급개시연령 ~1952년생 55세 1953~56년생 56세 1957~60년생 57세 1961~64 58세 1965~68년생 59세 1969~년생 60세

[출처 : 국민연금 공식 홈페이지]

 

예를 들어서 만 65세에 연금을 받는 1969년생이 조기노령연금을 신청해서 만 64세에 앞당겨 받을 수 있는데요. 그렇게 된다면 원래 연금보다 6% 감액된 94%만 받게 됩니다. 최대로 미리 받을 수 있는 만 60세에 조기 수령하면 70%가 지급되는 겁니다.

 

조기노령연금을 받기 위해서는 연령 이외에도 2가지의 조건을 충족시켜야 하는데요.

1) 국민연금 가입기간이 10년(120개월) 이상이어야 하며,
2) 월평균 소득이 일정 수준 이하이어야 실행할 수 있습니다.

여기서 말하는 ‘일정 수준의 월 소득’은 3년간 국민연금 전체 가입자의 평균 소득월액을 말하며, 기준 금액은 매년 달라지지만 2021년 기준으로 253만9,734원입니다. 사업소득과 근로소득을 모두 더해서 해당 금액을 초과하는 경우라면 조기노령연금을 신청할 수 없다고 합니다.

 

 

국민연금 받는 시기를 늦춘다면? ‘연기연금’

 

노령연금을 받을 나이가 되었지만, 아직 소득 활동을 하는 경우라면 당장 연금을 받을 필요가 없을 수 있습니다. 또한, 국민연금에서 정한 기준 월 소득액보다 많은 소득을 얻고 있다면 연금액이 줄기 때문에 연금 개시 시점을 늦추는 것을 추천하는데요. 단, 감액은 연금 개시 후 5년까지만 적용되고, 이후에는 영향을 주지 않기 때문에 소득이 높다면 연기하는 것이 좋겠죠?

 

이처럼 연금을 늦게 받는 제도를 ‘연기연금’이라고 하며, 최대 5년까지 받는 시기를 미룰 수 있습니다. 조기노령연금과 달리 연기연금은 1년씩 연기할 때마다 7.2% (연 0.6%) 인상된 연금액을 받을 수 있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자신의 상황을 고려해서 지급 시기를 결정하는 것을 추천 드립니다.

 

 

조기노령연금 VS 연기연금, 어떤 게 이득일까?

 

국민연금 미리 받을 것인지, 연기해서 받을 것인지는 개개인의 경제적 상황에 따라서 다릅니다. 은퇴 후 당장 생활을 영위하기 어렵다면 감액이 되더라도 미리 받는 것을 추천을 드리지만, 은퇴 후 연금 개시일까지 모아둔 돈이 있거나 소득 활동을 하고 있다면, 개시 연령에 받거나 연기하시면 됩니다.

 

조기노령연금 일반노령연금 월 연금액 및 총 연금 수령액 비교 표

[출처 : 유튜브 강석기 노후TV]

 

예를 들어, 만 63세에 월 150만 원의 연금을 받으시는 A 씨가 5년 조기노령연금을 받을 경우, 월 연금액은 105만 원으로 월 45만 원 정도 감소하게 되는데요. A 씨가 85세까지 받는다면, 연금 수령액의 차이가 5천580만 원으로 크게 늘어가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다만 75세까지 수령했을 때에는 크게 차이가 없으므로 현 상황에 맞추어 결정하시면 되는데요.

 

조기노령연금 대신 연기연금을 선택할 경우 연 7.2%의 증액을 생각할 수도 있지만, 1년 동안 받지 못하는 연금 금액도 고려해야 합니다. 일례로 월 100만 원의 연금을 받을 수 있는 B 씨가 1년 연기 시 1,200만 원의 연금을 받지 못하게 되므로 나에게 어떤 것이 유리할지 생각하셔야겠죠?

 

 

100세 시대에 도래한 만큼 오랫동안 연금을 받을 거 같다고 생각하시거나 연금을 연기할 수 있는 경제적 여건이 되신다면 제때 받으시거나 연기를 하시는 것도 하나의 방법입니다. 즉 국민연금에 수령시기에는 정답이 없습니다! 본인의 상황에 맞춰서 탄탄한 노후를 준비하시길 바랍니다.

 

 

투자는 하고 싶은데, 펀드 선택도 변경도 너무 어려워요......
펀드비용은 낮추고 자산관리는 전문가처럼! ETF 모델 포트폴리오 투자!
더쉬운자산관리
ETF변액보험
자세히 보기
고혈압·당뇨 때문에 보험가입이 어렵다면...
나이가 들수록 암보험은 필수입니다! 60대 암발생률 급등
만성질환이 있어도 가능한 시니어 전용 보험으로 암 위험 보장! 6180실버 암보험
6180실버암보험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