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계부 쓰는데 지출이 안 줄어든다? 돈이 모이는 가계부 작성법

 

재테크의 시작은 가계부

 

돈을 모으려면 일단 내 돈의 흐름부터 알아야 한다고들 하죠. 소득은 어느 정도이고, 지출은 어느 정도인지 매월 들어오고 나가는 돈을 파악하라는 겁니다. 그런데 소득은 어느 정도 파악이 되는데 지출은 규모가 쉽게 파악되지 않습니다. 이런 경우 많은 분들이 가계부 쓰기를 추천하곤 합니다. 꼬박꼬박 적다 보면 내가 돈을 어디에 많이 쓰는지, 불필요한 곳에 사용한 적은 없는지 등을 파악할 수 있으니 확실히 지출이 줄겠죠.

 

그런데 아무리 가계부를 써도 지출이 줄지 않더라 하는 분들도 있으시죠? 이럴 경우 모이라는 돈은 안 모이고 가계부를 작성해야 한다는 스트레스만 늘어납니다. 통장이 텅장 되는 건 순식간이고, 아무리 아끼려 해도 월급 전 보릿고개는 피할 수 없습니다.

 

아무래도 올바른 가계부 작성법을 모르기 때문이 아닌가 싶은데요. 가계부는 단순한 지출 기입장이 아닙니다. 슬기로운 가계부 작성법, 돈이 모이는 가계부 작성법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돈이 모이는 가계부 작성법① 작성 목적 세우기

 

가계부는 용돈 기입장이나 금전출납부가 아니에요. 단순히 지출을 나열하기 위해 기입하는 게 아니라는 얘기죠. 가정 경제의 흐름을 파악하고 미래를 계획적으로 설계하기 위한 재테크의 첫걸음입니다. 그렇다면 우리 집은, 나는 왜 가계부를 쓰는지 그 목적을 파악해야 되겠죠? 가계부를 쓰는 이유를 파악하는 겁니다.

 

가계부를 쓰는 목적을 세우고 나면 매 지출마다 피드백을 해야 합니다. 지출을 기록만 하고 반성하지 않는다면 목표를 세우지 않은 것과 마찬가지니까요. 의미 없이 지출 기록만 반복할 뿐입니다. 매 지출을 피드백하며 줄일 수 있었던 항목을 인지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러면 다음에 같은 항목의 지출을 다시 하게 됐을 때 주저하게 되고, 결국에는 지출 규모가 줄어드는 걸 느낄 수 있을 겁니다. 기억하세요. 가계부를 작성할 때는 목적과 피드백, 개선방향이 반드시 있어야 합니다.

 

 

돈이 모이는 가계부 작성법② 적정 예산 설정하기

 

이제 난이도를 조금 올려볼까요? 슬기로운 가계부 작성방법 세 번째는 적정 예산을 설정하고, 예산 범위 안에서 지출을 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만드는 겁니다. 일단 예산을 짭니다. 여기서 핵심은 통장을 2개로 쪼개서 예산을 세운다는 점입니다.

 

첫 번째 통장은 예산만큼 살 수 있도록 하는 통장이고요. 두 번째 통장은 ‘비정기적인 변동성 지출’의 예산입니다. 예산에서 초과된 수익이나 지출이 생길 경우 두 번째 통장을 활용하는 거죠. 사실 우리가 살다 보면 예산대로 사는 것이 생각보다 쉽지 않잖아요. 빡빡하게 예산을 세우다 보면 재테크고 뭐고 다 그만두고 싶을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두 번째 통장을 만들어 두면 혹시나 예산을 초과하는 지출을 하게 되더라도 가정 경제 전체가 흔들리는 일은 없습니다.

 

 

돈이 모이는 가계부 작성법③ 주요 이벤트와 결제방식 기입하기

 

가계부에는 매월 중요사항을 메모해 둡니다. 왜냐고요? 지출과 직결되는 부분이라서 그렇습니다. 부모님 생신이나 결혼기념일 등 그 달의 이슈를 미리 파악하면 그걸 반영해서 최대한 돈을 아껴 쓰려는 노력하게 되거든요. 지출을 기입할 때는 카드인지, 현금영수증인지, 계좌이체를 한 건지 결제방식까지 표시하는 것이 좋습니다.

 

연말정산 전에 내가 1년 동안 현금영수증을 얼마나 끊었는지, 카드는 얼마나 사용했는지 확인한다면 보다 스마트하게 지출을 운영할 수 있습니다. 무슨 말이냐고요? 가계부가 있으면 매달 결제방식에 따른 지출 금액이 딱딱 나오잖아요.

 

이 금액을 가을쯤 열리는 홈택스에 미리 넣어보는 겁니다. 그러면 ‘아, 내가 카드를 얼마나 썼구나’, ‘현금영수증은 너무 조금 끊었구나’하면서 카드와 현금영수증 공제액에 따라 막판 조절을 하는 겁니다. 연말까지 남은 기간 동안 카드를 집중적으로 쓸지, 현금영수증을 끊을지 계획이 서는 거죠. 맞벌이 부부의 경우에는 두 사람의 카드를 적절히 배분해서 사용해야 합니다. 한 사람의 카드만 사용하면 다른 한 사람의 연말정산이 완전히 망할 수도 있습니다.

 

 

돈이 모이는 가계부 작성법④ 무지출데이 챌린지

 

가계부 쓰는 습관이 자리를 잡으면 ‘무지출데이’에 도전합니다. 돈을 하나도 안 쓰는 ‘노머니 데이'를 만드는 거죠. 하루라도 성공하면 스스로 기특하고 뿌듯하실 겁니다. 무지출 목표를 이루기 위해 노력하다 보면 저절로 지출 관리 습관이 생기고, 그 하루하루가 모이면 엄청난 결과를 만들어 냅니다.

 

혼자서 하기 힘들다면 챌린지를 함께 할 친구를 만드세요. 지인과 해도 좋고, 직장 동료와 해도 좋고, 마음이 맞는 재테크 카페 등에서 동료를 찾아도 좋습니다. 혼자서 가계부 쓰기에 나섰다가 실패한 경험이 있는 분들은 누군가와 함께 챌린지를 하면서 소비습관을 잡아갈 수 있습니다. 작지만 큰 성취감을 맛볼 수 있을 거예요.

 

 

돈이 모이는 가계부 작성법⑤ 월말 정산

 

월말정산이란, 수입과 지출이 예산대로 집행됐는지, 그리고 얼마만큼 자산이 늘어났는지를 살펴보는 거죠. 정산을 하다 보면 예상보다 많이 쓴 항목도 있고, 적게 쓴 항목도 있을 거예요.

 

많이 쓴 항목은 왜 이렇게 많이 썼는지 점검하면서 반성합니다. 그러면 다음 달에는 의식적으로 그 항목의 돈을 쓸 때 굉장히 아끼게 됩니다. 그리고 배우자가 있다면 이 내용을 공유해서 함께 해야 해요. 같이 아껴야 합니다. 그리고 예산보다 적게 쓴 항목은 어떻게 가능했는지 살펴보고, 줄어든 금액으로 한 달 더 살아보는 겁니다.

 

예산보다 지출이 줄어드는 항목이 늘어난다면 당연히 저축이 늘겠죠? 이런 소비가 습관이 된다면 가계부 쓰기는 점점 더 재미있어지실 거예요.

 

 

돈이 모이는 가계부 작성법 ⑥바로바로 가계부 작성

 

돈이 모이는 가계부 작성법 마지막은 바로바로 가계부 작성을 하는 겁니다. 의사 맥스웰 몰츠는 그의 저서 《성공의 법칙》에서 ‘무엇이든 21일간 계속하면 습관이 된다. 21일은 우리의 뇌가 새로운 행동에 익숙해지는 데 걸리는 최소 시간이다.’라고 말했습니다. 구글 엔지니어인 맥 커츠는 TED 강연을 통해 ‘30일은 좋은 습관을 만들기에 충분한 시간’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니 우리는 오늘부터 30일간 가계부 작성을 시도해봅시다.

 

지출이 생길 때마다 바로바로 적는 거죠. 나중에 기록해야지 하면 잊거나 귀찮아서 미루게 되고, 결국 며칠 못 가서 포기하게 됩니다. 그러니 가계부도 내가 쉽게 접하는 일상과 친숙한 것으로 선택하세요. 집에 있는 시간이 길다면 수기 가계부를 사용하고, 컴퓨터 앞에 앉아 있는 시간이 많다면 엑셀을, 외부에 있는 시간이 길다면 어플을 이용해 보는 겁니다. 그렇게 30일이 지나면, 가계부 쓰는 것쯤은 일도 아니라고 말하는 자신을 확인할 수 있을 겁니다. 여러분 기억하세요, 가계부는 ‘습관’입니다.

 

 

어떠세요? 이미 알고 있는 방법들인가요? 생각을 했었지만, 아직 실천으로 옮기지 못했던 방법이 있다면, 하나씩 적용해가는 방법을 추천합니다.

 

한꺼번에 다 하려고 하지말고, 단계별로 해나가는 거죠. 그렇게 하다보면 성취감도 쌓이고, 가계부 작성에 스트레스 받는 일도 줄어들거에요.

 

 

혹시라도 대출금을 갚지 못하는 상황에 처할 가족을 걱정한다면...
예기치 못한 사고 시 대출금을 상환해주는 우리 가족 안전장치!
대출안심
보장보험
자세히 보기
투자는 하고 싶은데, 펀드 선택도 변경도 너무 어려워요......
펀드비용은 낮추고 자산관리는 전문가처럼! ETF 모델 포트폴리오 투자!
시그니처 ETF
변액저축보험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