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스테이지별 필수 보험 있다?! 자산의 보호를 위한 안전장치 '신용보험'

 

좋은 보험이란? 5가지 <라이프 스테이지>별 필수 보장!

 

한국인의 98.2%가 가입한 ‘보험’ (출처: 금융감독원, 2019 보험소비자 설문조사). ‘좋은 보험’이란 무엇일까요? 사람마다 나이도, 성별도, 처한 상황도 다르기 때문에 쉽게 대답하기 어려운 질문입니다. 그렇지만 인간이라면 누구나 유년기를 지나 성인기, 그리고 고령기로 이어지는 동일한 생애주기를 경험하게 될텐데요. 각각의 시기, 즉 <라이프 스테이지별>로 필요한 보장도 달라지게 됩니다.

 

5가지 라이프 스테이지에 따라 살펴 본 생명보험 - 1 적립의 시기(저축보험/변액보험), 2 보호의 시기(실손보험/질변보험/상해보험/GI CI/신용보험), 3 인출의 시기(연금보험), 4 LCT 시기(간병보험/치매보험), 5 이전의 시기(종신보험/정기보험)

자료 출처 : MTN 유익하고 남다른 생명보험

 

첫 번째로 교육 및 주택자금 등 삶의 필수 자금을 만들어가야 하는 ‘적립의 시기’가 있고, 질병이나 사고를 대비하면서 이미 적립한 자산도 지켜야 하는 ‘보호의 시기’로 이어집니다. 세 번째는 인출의 시기입니다. 자녀의 결혼, 은퇴 후 생활 등을 위해 적립된 자산을 사용하는 시기죠. 최근에는 고령화 추세로 장기 간병을 고려하는 ‘요양의 시기’도 중요해졌습니다. 마지막은 상속과 증여 등의 방법을 고민해야 하는 ‘이전의 시기’입니다. 이렇듯 다섯 단계의 라이프 스테이지에 따라서 필요한 시기에 필요한 보장을 제공해 줄 수 있는 보험이 바로 ‘좋은 보험’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자산의 적립을 위해 받은 대출, 자산의 보호를 위한 ‘안전장치’는?

 

자산 적립의 시기에 주로 발생하는 것이 바로 대출입니다. 특히 가족의 보금자리가 되는 집을 마련할 때 대출은 필수불가결에 가깝죠. 문제는 예상치 못했던 위기가 닥쳤을 때 대출로 마련한 소중한 집을 어떻게 지켜낼 것인가 입니다. 가계 경제를 책임지던 가장이 갑작스러운 사고로 채무상환이 어려워졌을 때 이에 대한 대비책이 없다면 채무상환은 물론 소중한 가족의 일상까지 송두리째 흔들릴 수 있습니다. 결국에는 원치 않는 시기에 급하게 집을 처분하거나, 교육이나 은퇴 등 다른 목적을 위해 준비해온 자금을 사용하게 되는데, 계획되지 않았던 터라 손해도 따르게 되겠죠. 이러한 상황을 사전에 막을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요? 그 방법으로, 대출로 마련한 소중한 자산을 예상치 못한 위기로부터 보호해주는 안전장치인 ‘신용보험’을 고려해 볼 수 있습니다.

 

 

소중한 가족의 터전, 자산을 지켜주는 안전장치, '신용보험'

 

‘신용보험’은 질병이나 사망 등의 예기치 않는 보험사고가 발생한 경우에 가입자가 보유하고 있는 대출을 보험회사가 대신 상환해주는 보험입니다.

 

사망이나 질병과 같은 건강 관련 보장은 건강보험으로, 저축이나 노후대비를 저축보험 혹은 연금보험을 통해 준비하듯, 대출로 마련한 집, 즉 자산에 대한 보장은 신용보험으로 준비할 수 있습니다.

 

자산을 보호해주는 신용보험 - 건강보장(암, 뇌출혈 등 주요질병 특약으로 대비), 저축, 노후대비(예상 못한 지출의 최소화로 안정적인 자산 흐름 유지) + 자산보호(보험사고시 보험사가 대출금으 대신 상환)

자료 출처 : MTN 유익하고 남다른 생명보험

 

통계청 발표에 따르면 2019년 3월 말 기준 우리나라의 가구당 평균부채는 7천 910만원입니다. 2018년도 7천 668만원과 비교하면 3.2%정도 증가한 금액이죠. 가구당 평균소득은 5천 828만원으로 1년 전보다 2.1%정도 증가했습니다. 즉 ‘버는 돈’ 보다 ‘빌린 돈’이 더 늘었다는 뜻입니다. 2020년 상반기는 코로나19 여파로 가계 부채는 더욱 늘어날 것으로 전망됩니다. 늘어난 부채를 갚는 동안 건강에 이상이 생기거나 갑작스러운 사고라도 발생한다면 가족의 소중한 일상에 위험이 될 수 있기에, 이에 대한 안전장치, 즉 ‘신용보험’의 준비가 꼭 필요해 보입니다.

 

2019 가계금융복지조사 결과 (자료:통계청 / 단위:만원,%) 가구소득, 비소비지출은 전년도 연말 기준 / 자산, 부채는 해당연도 3월말 기준 전년 대비 증가율 그래프 - 소득보다 빨리 늘어나는 부채

자료 출처 : MTN 유익하고 남다른 생명보험

 

구상권 청구 No! 대출 상환 후 잔액은 필요자금으로

 

‘혹시… 나중에 가족들에게 상환한 대출금을 청구하지는 않을까..?’ 걱정이 되시나요? 결론부터 말하면 안심하세요! 대출상환을 요구할 수 있는 권리를 ‘구상권’이라고 하는데요. 신용보험은 유가족에게 구상권 청구가 이루어지지 않습니다. 오히려 약정된 보장금액보다 적은 액수로 대출이 남아있을 경우, 대출 상환 후 남은 보험금은 유가족에게 제공됩니다. 생활자금으로 활용이 가능한 거죠. 우리 가족의 소중한 자산을 지켜주고, 생활자금으로의 활용도 가능하다니 더욱 든든하죠. 이미 대출을 받으셨거나, 미래에 대출 계획이 있다면 대출금 안전장치로 ‘신용보험’을 꼭 고려해보시길 바랍니다.

 

출처: MTN 유익하고 남다른 생명보험 신용생명보험 편

 

 

신용보험(대출안심보험)은 어떤 상황에서 우리 가족을 지켜줄 수 있을까요? 대출안심보험으로 소중한 집과 내 신용을 보호하고, 인생 계획을 실현하는데 도움을 받은 사람들의 이야기를 들어보세요. 바로가기 >